베네수엘라 정경석 선교사

  Posted on   by   No comments

베네수엘라 거냥 버려 없습니다 3.

요즈음 아침에 알트라와 산보하니 안전하다. Altla=Lion 사자라는 뜻으로 무섭게생긴 특수견(개) 이다. 어느 가정에서 먹이를 줄수없어 죽기직전에 신학교에 입양되어 지금 밥값을 톡톡히한다. 아침산보 두어번 강도 만난 뜰에서만 돌았는데… 

                은행에서 하루 찾을 있는 금액이 5만에서 3보리봐로 줄었다. 두시간 후. 한달 최저 임금이 4보리봐니 괜찮은 액수다. 다른 은행을 가지만 줄서는 사정은 마찬가지다. 그러나 보통식당에서 한끼 먹을수있는 액수다. 지난 주 PLC에서 2사람 식사대가 5만5보리봐다. 맥도날 햄버거 2값이다. 바베큐 3마리 값이며 달걀 5꾸루미 있다. ㅎㅎ

베네수엘라로 돌아 벌서 2번의 장례를 치렸다. 노인이 아닌 청년들. 청년은 간염으로 청년은 칼에 찔려서다. 차를 빼끼지 않으려다 봉변 당하는구나. 경찰 두명이 총맞아 사망하다. 남미 대륙에서 가장 오래된 조용한 도시 꾸마나가 바뀌었다. 하루 두어명 정도는 총상으로 사망한다니. 수도 카라카스 심해 수십여명이… 세계에서 가장 위험한 도시 첫번깨가 카라카스 두번째가 과태말라 네번깨가 마뚜린이니 베네수엘라가 1등 4등이다. 꾸마나도 5등내 끼일려나! 휴~  

                오래동안 차와 부속품 수입이 정지되었으나 차량들이 움직이는 것이 신기하다. 요즈음 중국 차가 많이 보인다. 아무도 거들떠 보지도 않았던 자동차 였는데 수요가 많으니 아무나 없다. 다른 자동차는 시장에 나오지 않으니 헌차값이 새차보다 비싼 기이한 현실이다. 이제 모두 달러로 거래된다. 경제대국 중국의 지원이 베네수엘라 뿐만아니라 쿠바에서도 활발하다. 아마 중남미 지역이 다…

어제도 치과병원에서 시간 낭비하다. 담당의사가 친구병원으로 보내었다. 임플란트한 이의 스크류가 짤라져 기다리는데 스크류 기계가 있다고하여. 2내기로하고. 기계가 스크류보다 너무 커서 없다고한다. 간신히 구한 스크류 그의 두달을 기다림이 허사다.  사회전반이 19세기로 돌아간다. 기다림 “만냐나”익숙하지만…

그러나 희망이 보인다. 지난 카이구이레 선한목자교회 (4번째 개척한) 예배 인도하였다. 청년들로 있다. 청소년이 많으니 다시 꿈을 꾸다. 다음주는 예수생명교회 (8번째 개척한) 가서 사정을 보자. 오늘 쑤끄레 침례교 청소년들이 켐프로 간다. 깔나발 기간에 (26일-28일). 카리브복음신학원 봄학기 학부과정에 28명이 신대원과정에 14특수과정에 10명이 등록 하였다. 주여 이들을 단련시키사 사역자로 불러주소서! 아멘!

                목회학 박사과정을 이수하도록 도와야하는데 강사진이 구성되지않는다. 메리랜드 대학 신대원과정을 준비한다. 고급성경신학 1, 2, 고급현대신학 1, 2. 고급조직신학 1, 2, 고급선지서, 고급성문학등을 가르칠 교수님들을 초청한다. 개척자 정신으로 봉사할… 

                교회건물들 현지교회로  이전도 늘어지나보다. 새로이 교회등록을 하여야 하는데 절차가 까다롭고 서류를 찾는데 시간 허비한다. 게으름이 원인이지만… 신학교 건물을 사용 대안을 간구 중. 어린이 교육 주말에 실습용 개척교회도. 재정독립을 위한 시내버스 운영도 생각 보지만 재정마련이 걱정. 모든 것이 하나님 소유라면 그리고 안에서 능치못할것 없는데.

                다음 주에 미주로가면 쿠바선교준비와 미주의 방문교회등으로 마음이 바쁘다. 여러 동역자들과 합의하여 사역여정을 보지만 인도하시는 분은 주님이심을 믿는다. 주여 도와 주소서! 감사하며 은혜로, 26-02-2017

 

정경석 선교사 드림

+58 293-433-1178, 신학교,

+58 414-773-1433, 셀; +58 412-305-0190,

미주폰 415-712-6023

 

 

Categories: 선교지소식